김승수 의원, 대구 북구 강북칠곡지역 조정대상지역 해제 강력 촉구!

-국토부 6월 주정심에서 북구 강북칠곡지역 조정대상지역 해제 강력 요구키로

최정익 기자 | 기사입력 2022/06/19 [15:33]

김승수 의원, 대구 북구 강북칠곡지역 조정대상지역 해제 강력 촉구!

-국토부 6월 주정심에서 북구 강북칠곡지역 조정대상지역 해제 강력 요구키로

최정익 기자 | 입력 : 2022/06/19 [15:33]

 

 국민의힘 김승수 국회의원(대구북구을)

 

[코리아투데이뉴스]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첫 국토교통부 주거정책심의위원회가 이달 말 개최될 예정인 가운데, 대구지역의 조정대상지역 해제 여부가 지역의 최대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특히, 북구강북ㆍ칠곡지역은 지난 2020년 12월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되면서, 지금까지 계속된 주택경기 불황으로 인해 큰 피해를 겪어 왔고, 최근 투기수요와 매매심리가 위축되면서 주택시장 침체가 장기화할 우려의 목소리가 높다.

 

이에 국민의힘 김승수 의원(대구북구을, 문체위)은 지난해에 이어 주거정책심의위원회에 대구 북구 강북ㆍ칠곡지역의 조정대상지역 해제를 국토교통부에 강력하게 건의하겠다고 밝혔다.

 

실제 주요 지표들을 보면, 최근 3개월간 북구지역의 주택가격상승률은 평균 –0.25로 지속적으로 주택가격이 하락하고 있는데 반해, 소비자물가 지수 상승은 고공행진(대구지역 소비자물가지수 최근 3개월 평균 0.74)을 거듭하고 있다.

 

이외에도 최근 청약이 진행된 북구의 한 아파트의 경우, 일부 평형은 1,2순위에서 미분양이 발생(최종 경쟁률 1.7:1)하였으며, 북구 강북ㆍ칠곡지역의 올해 주택거래량은 총 966건으로 조정대상지역 지정 이전 6개월(‘20.7.1~12.17)간 3,982건에 비해 76%나 감소하는 등 주택시장이 심각하게 얼어붙은 상황이다.

 

김승수 의원은“북구 강북ㆍ칠곡지역의 주택관련 주요 지표들이 모두 최악의 상황을 보이고 있을 정도로 주택시장 상황이 심각하다”면서,“이달말 예정되어있는 주정심에서 북구 강북ㆍ칠곡지역의 조정대상지역 해제가 이루어 질수 있도록 대구 국회의원들과 연대해서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최정익 기자([email protected])

 

코리아투데이뉴스 최정익 입니다.

봉사하는 마음으로 감사의 마음을 담아

많은 분들께 도움이 되는 정보로 찾아 뵙겠습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김승수 #국회의원 #대구북구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