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중구, 우리 학교 옆에 대한민국 보물이 있다고?

서광수 기자 | 기사입력 2022/06/22 [18:17]

대구 중구, 우리 학교 옆에 대한민국 보물이 있다고?

서광수 기자 | 입력 : 2022/06/22 [18:17]

 

 

 



[코리아투데이뉴스] 대구 중구청(구청장 류규하)은 제5회 문화재 지킴이의 날을 맞아 종로초등학교 학생들과 함께 지난 21일 ‘어린이와 함께 하는 우리 동네 문화재 알리기’ 기념품 전달식을 가졌다.

 

종로초등학교와 가까이에 가치 있는 중구 문화재가 많다. 경상감영공원은 국가지정문화재 ‘사적 제538호’ ‘대구 경상감영지’로 지정되어 있으며 징청각은 시지정문화재 ‘제2호’로 지정되어 있다. 또한 선화당은 시지정문화제 ‘제1호’였으나 지난 2021년 12월 23일 ‘대구 경상감영 선화당’으로 국가지정문화재 ‘보물 제2152호’로 승격되었다. 선화당은 조선시대 지방관아 중 최상위 관직자였던 종2품 관찰사가 파견된 경상감영의 정당(正堂)이었다.

 

중구청은 2020년부터 어린이들에게 가까이 있는 문화재를 알리기 위해 관내 초등학교에 기념품 전달식을 가져오고 있다. 국가등록문화재 제798호로 지정된 ‘동인초등학교 강당’을 축하를 위한 ‘컵쌓기’ 기념품 전달을 시작으로 2021년에는 남산초등학교 전교생에게 시지정 유형문화재 제44호인 ‘남산초등학교 강당’을 디자인한 ‘퍼즐’을 전달했다.

 

류규하 중구청장은 “영남의 정신적·문화적·역사적으로 가치가 높은 경상감영의 문화재를 생활 가까이에서 느낄 수 있도록 함으로써 문화재는 먼 곳에 있는 것이 아니라 우리 주변에 있다는 것을 알리고 싶었다”고 밝혔다.

 

 

서광수 기자 ( [email protected] )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