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라드의 황태자 ‘조성모’ 울산시 홍보대사 활동 시작! “울산시 홍보 나선다”

25일, 울산시 홍보대사 위촉식

김태익 기자 | 기사입력 2023/10/25 [10:48]

발라드의 황태자 ‘조성모’ 울산시 홍보대사 활동 시작! “울산시 홍보 나선다”

25일, 울산시 홍보대사 위촉식

김태익 기자 | 입력 : 2023/10/25 [10:48]

 

[코리아투데이뉴스] 발라드의 황태자 ‘조성모’가 울산시 홍보대사로 활동한다.

 

울산시는 10월 25일 오후 4시 시청 본관 7층 시장실에서 울산 홍보대사 위촉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가수 조성모는 홍보대사 첫 일정으로 이날 울산시 공식 유튜브 채널 ‘고래티브이(TV)’에 출연해 울산을 홍보하는 역할을 할 예정이다.

 

가수 조성모는 탁월한 가창 실력과 뛰어난 운동 신경 등으로 가수뿐만 아니라 다양한 예능 활동을 통해서도 많은 인기를 얻어왔다. 2022년 3월부터 현재까지 유비씨울산방송(ubc울산방송)이 제작하는 음악 방송 프로그램인 ‘뒤란’의 사회를 맡아 진행하고 있다.

 

조성모 씨는 “뒤란을 통해 울산과의 인연을 맺었는데, 홍보대사로 위촉되어 정말 영광스럽다.”라며 “앞으로 왕성한 활동을 통해 울산의 매력을 널리 알리는 데 적극 앞장서겠다.”라고 했다.

 

김두겸 울산시장은 “다양한 연령층에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조성모 씨를 울산시 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며 “울산의 산업과 생태, 문화와 관광이 살아 숨쉬는 다양한 매력을 국민들에게 널리 알려주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울산시 홍보대사는 위촉기간 2년, 무보수 명예직으로 울산의 위상을 높이기 위한 국내‧외 활동과 주요시정 및 문화‧관광 홍보에 관한 활동을 하게 된다.

 

현재 울산시에는 방송인 이용식, 가수 홍자, 배우 김수미, 정수한 등이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울산시#울산시홍보대사, #울산시#울산시홍보대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