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군청 소속 정종진, 안산김홍도장사씨름대회에서 데뷔 이후 첫 금강장사 등극!

김태익 기자 | 기사입력 2023/10/28 [06:12]

울주군청 소속 정종진, 안산김홍도장사씨름대회에서 데뷔 이후 첫 금강장사 등극!

김태익 기자 | 입력 : 2023/10/28 [06:12]

 

[코리아투데이뉴스] 27일(금) 경기도 안산시 안산 올림픽기념관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23 민속씨름 안산김홍도장사씨름대회’ 금강장사(90kg이하) 결정전(5판3선승제)에서 정종진(울주군청)이 임경택(태안군청)을 상대로 최종스코어 3-0으로 제압하며 생애 첫 금강장사에 등극하는 영광을 누렸다.

 

정종진은 8강에서 강력한 우승후보인 최정만(영암군민속씨름단)을 상대로 만나 첫판 잡채기를 허용하며 한점 내주었지만, 이어진 두 번째 판, 세 번째 판 연속으로 잡채기로 응수하며 4강전에 올랐다.

 

4강전 상대는 유 환(제주특별자치도청)이였다. 정종진은 첫판 잡채기로 기세를 가져왔고, 두 번째 판 왼배지기를 성공하며 장사결정전에 올랐다.

 

대망의 장사결정전 상대는 임경택(태안군청)이였다. 정종진은 첫판 들배지기를 사용해 한점 먼저 가져왔으며, 두 번째 판은 잡채기로 2-0 상황을 만들었고, 세 번째 판 역시 잡채기로 상대를 쓰러트리며 최종스코어 3-0으로 정종진은 올해 데뷔 이후 생애 첫 금강장사에 등극하며 황소트로피를 들어올렸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